AD
[스포츠한국 김동찬 기자] 삼성전자가 업계 최대 용량의 소비자용 4비트(QLC) SATA SSD '870 QVO'를 출시했다.

이번 870 QVO 시리즈는 8TB(테라바이트)모델과 4TB/2TB/1TB까지 총 4가지 모델이다.삼성전자는 지난달 30일 한국과 미국을 시작으로 독일, 중국 등 글로벌 40개국에 순차적으로 출시한다.

4비트 낸드플래시는 1개의 셀(Cell) 당 4비트의 데이터를 저장할 수 있어 합리적인 가격에 고용량 스토리지를 구현할 수 있다.

지난 2018년 삼성전자는 업계 최초로 4비트 낸드플래시에 기반한 '860 QVO'시리즈를 출시한 바 있다. 이번 870 QVO 시리즈는 기존 제품보다 용량을 두 배로 높였을 뿐만 아니라 속도도 SATA 인터페이스 한계에 근접할 정도로 향상시킨 점이 특징이다.

맹경무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브랜드제품 Biz팀 상무는 "870 QVO는 기존 제품 대비 성능과 안정성을 크게 높여 SSD시장을 더 넓힐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HDD사용자는 물론 고용량, 고성능을 원하는 SSD 사용자에게도 탁월한 선택이 될 것"이라 밝혔다.

한편 870 QVO의 가격은 1TB, 2TB, 4TB, 8TB 4가지 모델 각각 $129.99, $249.99, $499.99 및 $899.99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01 09:55:41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