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공식 서비스 센터에서 차량 점검 시 필요한 다양한 절차를 디지털로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를 새롭게 시작하며, 비대면 방식의 고객 서비스를 강화한다고 밝혔다.

새로 도입한 ‘디지털 서비스 드라이브(Digital Service Drive)’는 ▲공식 서비스센터 24시간 온라인 예약, ▲서비스 담당자와의 양방향 실시간 소통, ▲모바일 차량 사전 점검을 위한 디지털 작업 준비서 서비스 등으로 구성된 디지털 플랫폼으로, 기존에 유선 및 대면으로 이용해야 했었던 서비스 이용의 과정을 디지털로도 경험이 가능토록 구현했다.

이를 통해 고객은 개인의 모바일이나 태블릿 등을 이용해 전국 공식 서비스 센터 중 원하는 지역 및 방문 일정, 서비스 항목 등을 선택해 시간과 장소에 구애 받지 않고 실시간으로 예약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서비스 상담과 작업 의뢰, 서비스 과정에 필요한 소통 역시 디지털 기기를 통해 간편하게 처리할 수 있게 됐다.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모바일, 태블릿 및 PC 등으로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공식 홈페이지 방문 뒤 ‘온라인 서비스 예약’을 클릭하고 원하는 항목을 선택하면 된다.

이에 앞서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지난해 4월 통합 디지털 세일즈 플랫폼인 ‘세일즈 터치(Sales Touch)’를 도입하고 현재 전국 11개사 딜러사 59개 전시장에서 디지털화된 고객서비스에 적극 지원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세일즈 터치는 서류 확인, 서명, 보관 및 전달 등 차량 계약에 필요한 절차들을 고객이 전시장에 방문하지 않고도 모두 모바일이나 태블릿 등을 통해 고객들이 한층 높은 컨설팅과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도울 뿐만 아니라, 시승 신청까지 디지털 방식으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세일즈 터치에 이은 디지털 서비스 드라이브 도입으로 시승, 구매 및 애프터 서비스 등 메르세데스-벤츠 차량 경험 전반에 걸친 모든 과정을 디지털로 제공할 수 있는 기반을 갖추게 됐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고객이 모바일을 통해 세차, 대리운전, 골프 예약 등의 라이프스타일 관련 편의 서비스들을 이용하고, 멤버십 가입을 통해 다양한 제휴사 혜택을 이용할 수 있는 모바일 멤버십 서비스를 연내 출시하는 등 디지털 부문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6/30 17:37:23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