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한국P&G가11번가와 함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하기 위해 생활 위생 용품을 할인된 가격에 제공하는 ‘11번가x P&G 워너비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지난 23일 11번가에서는 팸퍼스, 다우니, 페브리즈, 오랄비, 질레트, 팬틴, 헤드앤숄더, 스위퍼 등 다양한 P&G의 생활용품 브랜드 상품을 15%+10% 쿠폰할인 가격에 구매 가능했다. 특히, 팸퍼스, 다우니, 질레트 등 주요 행사 상품을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섬유유연제, 세제, 면도기 등의 사은품을 증정했다.

또한 할인 행사와 더불어 독거노인, 아동, 한부모가족 등 사회 소외계층과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힘 쏟고 있는 의료진을 위해 각종 생필품 2만 키트를 지원했다.

한국P&G 관계자는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비롯한 철저한 개인위생 관리가 요구되고 있는 만큼, 소비자의 일상생활과 밀접한 연관이 있는 생활용품 기업으로서 생필품을 할인된 가격에 제공하는 행사를 기획했다”며 “이번 국가적 재난 사태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을 소외계층과 의료진에게도 힘을 보태고자 생필품 키트 기부도 함께 진행했다”라고 말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3/25 17:03:55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