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이슬 기자] SPC그룹의 사회공헌재단인 SPC행복한재단이 한부모가정을 지원했다.

SPC행복재단은 제6회 SPC해피쉐어 캠페인을 통해 적립한 기부금을 저소득 한부모가정에 전달했다고 14일 밝혔다.

SPC해피쉐어 캠페인은 해피포인트 어플리케이션(해피앱)에 소개된 어려운 이웃의 사연에 고객이 응원 댓글을 남기거나 이를 SNS에 공유하면 일정 금액을 SPC행복한재단이 대신 기부하는 프로그램이다. 2017년부터 3만5000여명의 고객과 함께 한부모가정 27곳(77명)에 총 6000여만원을 지원했다.

이번 캠페인은 지난해 11월 26일부터 한달 간 저소득 한부모가정의 의료비를 지원하기 위해 진행했다. 5000여명의 고객이 참여해 총 1000만원의 기부금이 적립됐다.

SPC행복한재단은 11일 오후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한부모가족복지시설협회 사무국에서 임은희 한국한부모가족복지시설협회장, SPC그룹 김범호 부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기부금 전달식을 갖고 한부모가정 4곳에 기부금을 전달했다.

SPC행복한재단 관계자는 “수많은 사람들이 함께 힘을 보태는 응원에 한부모가족들이 조금이나마 힘을 얻기를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복지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소외계층을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14 10:41:07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