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삼성 갤럭시Z 플립.
[스포츠한국 조민욱 기자] 삼성전자가 위아래로 접히는 클램셸(조개껍데기) 방식을 도입한 새로운 폴더블폰을 전격 공개하면서 본격적으로 폴더블폰 시장 공략에 나섰다.

삼성전자는 11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팰리스 오브 파인 아트에서 ‘갤럭시 언팩 2020’ 행사를 열고 폴더블폰 ‘갤럭시Z 플립’을 공개했다.

갤럭시Z 플립은 지난해 삼성전자가 선보인 갤럭시 폴드에 이어 두 번째 폴더블폰이다.

갤럭시Z 플립은 6.7형 폴더블 글래스 디스플레이를 적용해 접었을 때 한 손에 쏙 들어가는 폴더블 폼팩터로 휴대성과 그립감을 모두 갖췄다.

폴더블 스마트폰 최초로 홀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노치가 없을 뿐 아니라 영화관 스크린에 가장 가까운 21.9:9 비율의 디스플레이를 통해 더욱 몰입감 있게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하이드어웨이 힌지 기술과 새로운 폼팩터에 최적화된 사용자 경험(UX)을 탑재해, 사용자가 원하는 각도로 펼쳐서 사진을 촬영하거나 콘텐츠를 공유하고 감상할 수 있다.

하이드어웨이 힌지는 섬세하게 커팅된 나일론 섬유를 적용한 새로운 스위퍼 기술을 통해 외부 이물질과 먼지로부터 디스플레이를 더 잘 보호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갤럭시Z 플립은 편의성이 두드러지는 점도 눈길을 끈다. 사용자가 필요에 따라 다양한 각도로 펼쳐서 세워 둘 수 있어 셀피 촬영이나 구글 듀오 등을 활용한 영상 통화를 하는 동안 비교적 손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특정 각도로 펼쳐서 세우면 화면이 4형 크기의 상하 2개로 자동 분할된다. 사용자는 상단 화면을 통해 사진, 영상 등 콘텐츠를 보면서 하단 화면에서는 해당 애플리케이션을 제어할 수 있다.

접은 상태에서는 1.1형 슈퍼 아몰레드 커버 디스플레이로 화면을 확인하면서 후면 듀얼 카메라를 활용해 고화질 셀피 촬영을 할 수 있다. 또한 커버 디스플레이를 통해 날짜와 시간, 배터리 상태를 볼 수 있고, 실시간으로 전화나 알림도 확인할 수 있다.

갤럭시Z 플립은 SGS로부터 눈 보호 디스플레이 인증을 받은 다이내믹 아몰레드 디스플레이를 탑재했으며, 3300mAh의 최적화된 듀얼 배터리를 장착, 갤럭시 고유의 무선 배터리 공유 기능도 지원한다.

갤럭시Z 플립은 오는 14일부터 전 세계 시장에 순차적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국내에서는 미러 퍼플, 미러 블랙으로 2가지 색상이 출시되며, 출고가는 165만원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12 16:29:16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