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대우건설이 건설업계 최초로 유튜브 채널을 활용한 영상 매거진 ‘푸르지오 라이프’를 선보인다. (사진=대우건설)
[스포츠한국 최형호 기자] 대우건설이 건설업계 최초로 유튜브 채널을 활용한 영상 매거진 ‘푸르지오 라이프’를 선보인다고 24일 밝혔다.

대우건설이 선보이는 유튜브 채널 ‘푸르지오 라이프’는 2005년부터 지난 2월까지 발행되던 웹진을 최근 동영상 매체 활용 트렌드에 맞추어 변형한 것으로, 다양한 정보를 더욱 생생하게 전달할 뿐만 아니라 기존 고객 및 잠재 고객에 대한 소통 채널로 활용될 예정이다.

기존의 건설사 유튜브 채널이 기업 홍보에 중점을 뒀다면 ‘푸르지오 라이프’ 채널은 주택 및 아파트에 관한 다양한 정보를 담아 정기 발행되는 영상 매거진 형식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푸르지오 분양 단지에 대한 소개 및 현장, 입주단지에 대한 소식과 같은 브랜드 관련 정보를 비롯해 부동산 관련 상식, 인테리어 팁, 세무상식 등을 쉽게 알려주는 전문가 코너도 만들어 푸르지오만의 차별화된 콘텐츠를 만날 수 있다.

특히 각 분야 전문가를 섭외해 소개하는 전문가 코너는 라이프 스타일과 관련된 다양한 하우투(How to) 콘텐츠를 담아 분양정보에 관심이 적은 고객도 고급 매거진을 영상의 형식으로 접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대우건설은 채널 오픈에 맞춰 신규구독자를 위한 이벤트도 진행할 계획이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최근 트렌드인 유튜브를 활용한 영상 매거진 ‘푸르지오 라이프’의 다양한 콘텐츠로 고객과 소통하며 함께 성장하는 푸르지오를 만들어 나갈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4 15:23:34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