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13일 오전 현대백화점면세점 11층에서 블락비 ‘피오’, 모델 ‘문가비’, 배우 ‘윤소희’, 유튜버 ‘한국언니’ 등 약 30여 명의 인플루언서가 참석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백화점면세점이 서울 강남지역 관광 명소를 알리기 위해 한중(韓中) 인플루언서 100명을 ‘앰버서더’(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인플루언서는 총 100명으로, 뷰티와 패션 분야에서 높은 영향력을 가진 인물들로 구성됐다.

국내 인플루언서는 가수 블락비의 ‘피오’, 모델 ‘문가비’, 배우 ‘윤소희’, 유명 유튜버 ‘한국언니’ 등 총 80명이고, 중국 인플루언서는 중국 SNS(웨이보·이즈보 등)에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이나(이즈보 팔로워 수 248만)’, ‘예위잉(이즈보 팔로워 수 200만)’ 등 20명이다.

이들은 향후 100일간 서울 강남지역 관광 명소와 현대백화점면세점의 쇼핑 정보를 자체 SNS 채널을 통해 홍보할 예정이다. 첫 홍보 활동으로 14일 예즈, 한윈치 등 중국 인플루언서 10명이 현대백화점면세점 무역센터점을 방문해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14 16:29:28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