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하이트진로가 국민안전캠페인의 일환으로 참이슬 보조 라벨을 이용한 소방차 길 터주기 운동에 나섰다고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소방모를 쓴 두꺼비 캐릭터와 소방차 길 터주기 문구가 새겨진 참이슬 제품 총 300만병을 생산해 다음 주부터 전국에 유통할 예정이다.

하이트진로는 지난 8월 소방청,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업무협약을 맺고 ‘소방공무원 가족 처우 개선 및 국민안전의식 제고’를 위해 힘써왔다고 설명했다.

이번 보조 라벨을 이용한 캠페인은 국민안전의식 제고를 위한 활동의 일환으로, 소방차 길 터주기 캠페인은 추후 당사 영업용 차량에 스티커를 부착하는 등 대국민 캠페인으로 점차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하이트진로 홍보팀 이영목 상무는 “주류회사 최초 100년 기업을 앞두고, 기업의 이윤을 사회에 환원하고 나눔을 실천하는 활동들을 통해 사회에 기여하고자 한다”며 “이번 소방차 길 터주기 운동을 시작으로 국민 안전의식 제고를 위한 다양한 활동들을 벌일 것”이라고 밝혔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1/16 08:00:2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