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새 아이폰.
애플의 신형 아이폰 XS와 XS맥스, XR이 드디어 공개됐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는 이날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의 애플사옥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 아이폰 언팩(신제품 공개) 이벤트를 하고 신형 아이폰 3종과 애플워치 4 시리즈를 선보였다.

이날 팀 쿡은 "아이폰X은 스마트폰의 미래를 보여줬다"며 "아이폰X을 다음 단계로 진화시키고자 한다"고 밝혔다.

새 아이폰은 기존 아이폰X의 M자형 상단의 노치 디자인을 유지했다. 프리미엄 라인인 XS는 5.8인치 슈퍼레티나 디스플레이, XS맥스는 6.5인치 슈퍼레티나 디스플레이를 채택했다. XS맥스는 330만 픽셀의 고해상도를 자랑한다.

  • 사진=연합뉴스
가장 관심이 쏠렸던 새 아이폰의 색상은 오렌지, 블루 등 다양한 색상이 출시될 것이란 예상과 달리 골드, 실버, 스페이스그레이 세 종류인 것으로 드러났다. 저장용량은 64기가바이트(GB), 256GB, 512GB 세 가지다.

가격은 XS가 999달러(113만 원), XS맥스 1천99달러(124만원), XR은 749달러(85만원)부터 책정됐다.

출시일은 오는 21일이다. 한국은 1차 출시국에서 제외됐다.

애플워치 시리즈 역시 골드, 스페이스 그레이, 스페이스 블랙 3종으로 출시됐으며 가격은 399달러부터 시작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3 07:10:04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