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KT 황창규 회장이 경희대학교와 헬스케어, 스마트에이징 등 미래과학 분야 협력에 나선다.

이를 위해 양 측은 지난 7일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학교 서울캠퍼스에서 '건강과 환경, 식량 및 에너지 등 미래과학 분야의 연구 및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KT는 경희대학교의 미래연구사업 '블루 플래닛 21'에 파트너로 참여해 헬스케어, 농업 등의 영역에 ICT 기술을 접목한다.

특히 △홍릉지역 바이오 헬스케어 및 스마트에이징 테스트베드 구축△바이오 헬스케어 및 스마트에이징 국책과제 및 글로벌 진출 공동추진△스마트팜 솔루션 고도화를 위한 공동 연구개발을 추진하기로 협의했다.

고윤전 KT 미래사업개발단장은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앞으로 다가올 건강, 환경, 식량 등과 관련된 문제를 KT의 ICT 기술을 통해 해결하고 지역 사회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08 12:08:04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