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애플의 아이폰 신제품명이 '아이폰XS 맥스(Max)'로 불릴 것이라는 예측이 나왔다.

6일 IT전문지 나인투파이브맥은 다수 소식통을 인용, 올해 공개될 아이폰X 후속모델 가운데 5.8인치 모델은 ‘아이폰XS’로, 6.5인치 모델은 ‘아이폰XS 맥스’로 불릴 것이라고 보도했다.

기존의 명칭은 아이폰XS+가 될 예정이었지만, 일각에서는 애플이 아예 플러스를 없애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는 이야기도 있다.

한편, 애플은 올해 아이폰XS(텐에스)로 알려진 프리미엄 모델 5.8인치 및 6.5인치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모델과 6.1인치 LCD(액정표시장치) 중저가 모델 1종을 공개할 예정이다. 신규 색상으로는 골드가 추가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06 15:38:23   수정시간 : 2018/09/06 17:18:57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