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현대차 '더 뉴 아반떼'가 시장 공략에 나섰다.

6일 현대자동차는 '더 뉴 아반떼' 공식 판매를 시작했다. 준중형 세단 시장에 파란을 일으킨다는 각오다.

이번 모델은 2015년 9월 출시된 아반떼AD를 부분 변경한 것으로 제트기의 모양을 연상시키는 날렵하고 안정적인 디자인으로의 변화가 돋보인다.

특히 연비는 리터당 15.2킬로미터 수준으로 효율적인 편. 앞서 떨이 판매로 주목을 받은 아우디 A3의 아성에 도전할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가격대는 기본 모델인 스마트스트림 가솔린 1.6(IVT 적용 기준)이 1551만원, 최고급 모델인 프리미엄이 2214만원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06 14:21:2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