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삼성전자가 갤럭시 워치 3종을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9일(현지시간) 오전 미국 뉴욕 브루클린 바클레이스 센터에서 열린 '삼성 갤럭시 언팩 2018'에서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노트9과 함께 스마트워치 신제품 '갤럭시워치'를 공개했다.

갤럭시워치는 실버 색상의 46㎜, 미드나잇 블랙·로즈 골드 색상의 42㎜ 제품 등 총 3종으로 나온다. 특히 이 중 로즈 골드 색상은 스포티한 형태의 다른 제품과 달리 여성들도 부담없이 이용할 수 있게끔 사이즈가 작은 일반 시계 형태로 디자인됐다.

갤럭시워치는 삼성 스마트워치 디자인 특징인 원형을 유지하면서 처음으로 초침 소리와 정각 안내음을 지원하며 시계 본연의 사용 경험을 강화했다. 갤럭시워치 46㎜ 기준 472㎃h의 대용량 배터리와 스마트워치 전용 칩셋을 탑재해 사용 시간이 대폭 늘어났다.

건강 관리 기능도 확장됐다. 심박센서와 가속도센서 등을 통해 다양한 신체 신호를 감지, 분석해 실시간으로 스트레스를 측정하고 사용자가 '호흡 가이드'에 따라 스트레스를 해소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가격은 전작과 비슷한 30만원 대로 예상되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8/10 08:04:5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