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현대차가 펀 드라이빙(Fun Driving)에 최적화된 또 하나의 쏘나타를 선보인다.

현대차는 쏘나타 가솔린 2.0 엔진에 고객선호사양 및 튜익스(TUIX) 사양을 기본 적용한 ‘익스트림 셀렉션’ 트림을 출시하고 본격 판매에 돌입했다.

먼저 현대차는 쏘나타 익스트림 셀렉션에 ▲LED 헤드램프 ▲18인치 알로이 휠 ▲가죽 변속기 노브 ▲듀얼 싱글팁 머플러 ▲프런트 튜닝 스테빌라이저 등 다양한 고객선호사양을 기본 탑재해 고급감과 상품경쟁력을 향상했다고 강조했다.

또한 ▲대용량 브레이크 디스크, 레드 캘리퍼, 로 스틸 패드, 강화 브레이크 호스, 고성능 브레이크 액 등으로 구성된 ‘제동 패키지’ ▲튜닝 쇼크 업소버, 튜닝 스프링으로 이뤄진 ‘다이내믹 패키지’ ▲스포츠 흡기 필터 등 자사 커스터마이징 패키지 ‘쏘나타 튜익스(TUIX)’의 주요 사양들을 기본 적용해 주행 및 제동성능을 강화했다.

쏘나타 익스트림 셀렉션 트림의 가격은 2,810만원이다.이외에도 현대차는 별도 선택 가능한 ‘쏘나타 튜익스(TUIX)’의 사양 운영을 강화했다.

우선 글로브 박스, 러기지, 번호판, 오버헤드콘솔, 선바이저, 룸의 램프를 LED로 바꾸는 기존 ‘LED 라이팅 패키지’에 LED 도어 스팟 램프를 더했다.

이어 ▲스포츠 흡기 필터 ▲차량 보호 필름 ▲유아용 카시트 ▲아동용 카시트 등 신규 튜익스(TUIX) 사양을 추가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15 11:00:1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