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 미래재단'과 함께 28일 서울 반포 한강공원에서 제1회 메르세데스-벤츠 ‘기브 앤 레이스(GIVE ‘N RACE)’ 자선 마라톤 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제1회 메르세데스-벤츠 ‘기브 앤 레이스(GIVE ‘N RACE)’ 자선 마라톤 대회는 ‘모두 함께 즐기는 축제’라는 테마로 총 20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3km 걷기 구간과 5km 및 10km의 달리기 구간 등 3개 코스로 진행되었다.

총 2000여 명의 참가비 전액과 현장 후원금은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기금과 함께 약 2억여 원의 기금으로 조성, 서울특별시어린이병원에 전달됐다. 행사장 내에는 ‘기부 키오스크(Kiosk)’가 설치돼 추가 기부에 동참하는 참가자도 줄을 이었다.

참가자와 가족들은 다양한 먹거리와 버스킹 공연, 현장 체험 프로그램 등이 준비된 피크닉과 에이핑크, 김범수 등이 출연하는 축하 공연을 함께 즐기기도 했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의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의장은 “마라톤 행사 참여를 통해 자신의 건강뿐 아니라 어린이들의 소중한 생명을 살리는 데도 동참하는 것에 의의가 있다”며 “자동차 산업 리더로서 새로운 기술과 혁신을 추구할 뿐 아니라 책임 있는 기업 시민으로서 건강과 즐거움을 더한 새로운 나눔 문화를 만들어가는데 기여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위원들이 서울특별시어린이병원에 2억원의 기부금을 전달하고 있다
한편, 이번 마라톤 대회를 통해 기부금을 전달받은 서울특별시어린이병원 김재복 원장은 “이번 기부금은 중증 장애로 장기 입원하고 있는 환아들의 재활치료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서울시가 운영하는 공공병원으로서 소외계층 어린이를 위한 치료와 원내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AD
AD
AD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5/29 08:02:17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