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판교점 10층 문화홀에서 일본 출신 작가 오카무라 토우코가 일본 전통종이를 캔버스에 덧입혀 손바느질로 완성한 'seventh heaven'을 소개하고 있다.
현대백화점이 사진작가 김중만과 함께 오는 30일까지 판교점 10층 문화홀에서 '현대 아트 스토어'를 연다고 밝혔다.

아트 스토어에는 동대문디자인플라자를 설계한 자하 하디드와 세계적 미디어 아티스트 이이남 등 국내외 유명작가 40여명의 회화·조각·판화·사진 작품을 소개하고 현장 판매할 예정이다

AD
AD
AD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4/21 17:08:12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