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코이노니아 엔터테인먼트 남상효 대표(오른쪽)와 엠유 조연심 대표가 사인을 마친 양해각서를 교환하고 있다.
[스포츠한국 강병원 기자] 종합광고대행사 (주)코이노니아 엔터테인먼트(대표 남상효)가 21일 브랜드 매니지먼트 기업 (주)엠유(대표 조연심)와 mou를 체결했다.

양사는 이번 업무제휴를 통해 신 마케팅전략인 디지로그브랜딩을 공동으로 연구하고 함께 펼쳐나갈 계획이다.

코이노니아는 현재 MCN 기반 모바일 라이브방송사이자 쇼핑몰 운영 유통사인 시너지TV의 인수 합병설이 나돌고 있어, 더욱 광고 업계의 관심사이다.

노숙자의 삶을 극복하고 중견기업 코이노니아 엔터테인먼트 대표에 오른 입지전적 인물로 `꿈이 나를 살게한다'의 베스트셀러 작가이기도 한 남상효 대표는 “뉴미디어플랫폼의 등장으로 급변하는 광고시장속에서 늘 새로운 홍보와 광고의 시스템 개발이 필요하다”고 강한 열정을 보였다.

AD
AD
AD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4/21 10:23:22   수정시간 : 2017/04/21 13:44:24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