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추격자 400만 자만할까 두려워"
나홍진 감독 "모두에게 감사"


스포츠한국 안진용기자 realyong@sportshankook.co.kr

나홍진
"400만 명 돌파, 자만하지 않겠다."

영화 <추격자>(제작 비단길)의 나홍진 감독이 <추격자>가 전국 관객 400만 명을 돌파한 데 대한 소감을 전했다.

<추격자>는 15일 개봉 31일 만에 전국 관객 400만명을 동원하는 쾌거를 이뤘다. 나홍진 감독은 16일 스포츠한국과 전화 인터뷰에서 "모두에게 감사 드린다. 아직도 얼떨떨하다. 개봉 전이나, 지금이나 어떻게 400만 명을 모았는지는 모르겠다. 그저 자만하지 않겠다는 생각만 거듭 하고 있다"고 말했다.

나홍진 감독은 <추격자>의 흥행 돌풍에 힘입어 각종 매체의 인터뷰와 출연 요청을 받고 있다. 대부분의 요청을 고사하고 있는 나홍진 감독은 "지금은 나를 다스릴 때라고 생각한다. 스스로 자만하게 될까 가장 두렵다"는 속내를 전했다.

<추격자>의 상영이 끝나지 않은 시점에서 차기작 문의도 쇄도하고 있다. 충무로에서는 나홍진 감독을 선점하기 위한 물밑 작업이 뜨겁다. 당초 "5년 후에 작품을 발표하겠다"고 느긋하게 마음을 먹었던 나홍진 감독의 행보도 바빠지게 됐다.

나홍진 감독은 "<추격자>가 개봉되고 여러 선배 감독님들을 만났다. 쉬지 말고 열심히 일하라고 충고해 주셨다. 고삐를 바투 쥐고 열심히 준비해 보려 한다"고 말했다.

<추격자>는 나홍진 감독의 첫 번째 장편 영화다.

☞ 잇단 러브콜! 할리우드, 한국영화에 '중독'

☞ 이호성 네 모녀 피살 영화 '추격자' 닮았네

☞ '추격자' 서영희, 억울해 보여서 캐스팅?

☞ 독설·막말(?) 잘나가는 '추격자' 감독 만나보니..

☞ 이젠 속살경쟁? 서영희-이수경 '며느리들 180도 변신!'

<저작권자 ⓒ 한국미디어네트워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국영화 '대박'아니면 '쪽박'… 양극화 뚜렷 •  여배우 실종! '남자들 이야기'가 스크린 점령
•  400만 돌파 '추격자' 감독 잇단 출연거부 왜? •  "정말 생뚱맞은 김윤석" 한 여배우의 폭로
•  잇단 러브콜! 할리우드, 한국영화에 '중독' •  전도연에 빠진 하정우 '앗! 밤낮을 못 가리네'
•  야구선수 이호성 네 모녀 피살, '추격자' 닮았네 •  나홍진 감독 "미국판 주연, 베네치오 델 토로"
•  '추격자' 서영희, 억울해 보여서 캐스팅? •  앗! 살인도구가… '공구' 섬뜩한 흉기로
•  독설·막말(?) 잘나가는 '추격자' 감독 만나보니.. •  김윤석, 엄태웅 제치고 데이트하고 싶은男 1위
•  서영희 '고교 친구가 연인으로' 열애 들통 •  '이젠 속살경쟁?' 서영희-이수경 180도 변신!
•  박효주 "온주완과 애정행각? 연하 싫은데.." •  벗은 서영희 "내 몸도 볼만" 풍만가슴 노출
•  서영희 "술마시다 박해일과 침대서.." 고백 •  하정우, 이번엔 백인미녀와 '계약성관계'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3/17 07:22:36   수정시간 : 2020/02/07 19:04:01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