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승헌도 권상우도… '18禁 배우' 됐다
영화 '숙명' 영등위 18세이상 관람가 판정 받아


스포츠한국 안진용기자 realyong@sportshankook.co.kr

배우 송승헌이 첫 '18금(禁) 영화'를 선보이게 됐다.

송승헌이 주연을 맡은 영화 <숙명>(감독 김해곤ㆍ제작 ㈜MKDK)은 최근 영상물등급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18세 이상 관람가' 판정을 받았다. 지난 1999년 영화 <카라> 이후 줄곧 청소년 관람가 등급의 영화에 출연했던 송승헌은 여섯 번째 작품 만에 '18금 영화'의 주인공이 됐다.

송승헌은 <숙명>에서 의리로 똘똘 뭉친 전설적인 싸움꾼 김우민 역을 맡았다. 제대 후 복귀작으로 <숙명>을 택한 송승헌은 몸을 사리지 않는 액션을 선보이며 위험천만한 장면을 직접 소화해 냈다. <숙명>측 관계자는 "등급에서 알 수 있듯 고난도의 액션이 이어진다. 사뭇 다른 이미지의 송승헌을 만날 수 있다"고 전했다.

<숙명>의 '18세 이상 관람가' 판정에 제작 관계자는 적잖이 속앓이를 해야 했다. <숙명>의 주인공인 송승헌 권상우 지성 등이 소녀팬들을 몰고 다니는 꽃미남 스타들이기 때문에 관객 동원에 걸림돌이 되지 않을까 우려한 탓이다.

하지만 <숙명> 측은 재심의 요청 없이 '18세 이상 관람가'로 개봉할 계획이다. <숙명>측 관계자는 "재심의를 요청할 시간적 여유도 부족하다. 등급을 낮추기 위해 무리수를 두기 보다 관객들에게 보다 화끈하고 매력적인 장면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 너무 잘나서? 홍보 못하는 것도 '숙명'이야!

☞ 근육질 송승헌-박용하 앗! '주먹질' 한판

☞ 전역 후 복귀 연정훈, 송승헌과 '얄궂은 운명'

☞ 권상우 '대물' 딱찍혔다… 상대 여배우는..

☞ 자밀라 '섹시교태'에 권상우도 넘어갔다?

☞ 태사비애, 권상우와 '못된 동업(?)' 선언

<저작권자 ⓒ 한국미디어네트워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3/16 11:00:21   수정시간 : 2020/02/07 19:04:01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