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파트너 하고 싶은 할리우드 배우는?
"섹시 메간 폭스 찜"


스포츠한국 이재원기자 jjstar@sportshankook.co.kr

'월드스타' 비가 할리우드 파트너로 섹시스타 메간 폭스를 지목했다.

비는 16일 오후 부산 해운대 벡스코에서 열린 <2008 롯데 DFS 패밀리 콘서트>에 앞서 MBC <섹션TV 연예통신>과 가진 인터뷰에서 "할리우드 배우 중 호흡을 맞추고 싶은 배우는 누가 있느냐"는 질문에 "영화 <트랜스포머>의 메간 폭스"라고 말했다.

비는 "메간 폭스는 굉장히 섹시하다. 제가 섹시한 걸 좋아한다"라고 덧붙였다.

비는 평소 메간 폭스의 서늘한 눈매와 풍만한 몸매를 눈여겨 봤던 터라 단박에 메간 폭스를 꼽았다. 비는 메간 폭스가 자신감이 강한 데다 도발적이고 열정이 넘친다는 데 매력을 느꼈다.

비는 이미 촬영을 마친 할리우드 영화 <스피드 레이서>에 이어 <닌자 어새신>(가제)의 주연배우로 캐스팅된 뒤 포부도 밝혔다. 비는 "<스피드 레이서>가 박스 오피스 1위를 하면 한국인 최초 아닌가. 그 이후 <닌자 어새신>까지 박스 오피스 1위를 하면 더 이상 꿈이 없을 것 같다"고 말했다.

비는 <스피드 레이서>의 편집본을 본 소감을 밝히며 박스 오피스 1위가 맹랑한 꿈이 아니라고 강조했다. 비는 "편집된 것을 보니 '화면의 끝'이다. 주로 그린 스크린 앞에서 찍고 CG 작업을 했는데 굉장히 새로운 영상이 나올 것이다"고 자신감을 표시했다. 비는 지난해 가을 <스피드 레이서> 촬영이 끝난 뒤 약 30분 분량의 편집본을 감상했고 이후 더욱 자신감을 갖게 됐다.

비는 <스피드 레이서>의 오디션을 위해 월드투어 중 이틀의 짬을 내 미국에 가서 1시간 오디션을 보고 바로 돌아온 경험, 한국의 김치 불고기를 전파한 일, 이소룡 몸을 만들며 갖가지 무술을 연마하다 부상당한 경험 등을 털어놨다.

비는 이날 SBS <김승현 정은아의 좋은아침>과 인터뷰에서는 그동안의 스캔들을 묻는 질문에 "루머는 많았지만 진짜 사실은 없었다. 스캔들을 일으킬 시간도 없었다. 너무 많은 욕심이 있어서 늘 바쁘다"고 말했다. 비는 이상형에 대해 "음식을 잘 하고 착해야 하며 예쁘면 더욱 좋다. 셋 중 둘만 되어도 좋다"고 밝히기도 했다.

이날 비의 무대는 지난해 10월 대구 공연 이후 4개월 만에 가진 것이다. 일본과 싱가포르 팬들이 단체로 관람하며 환호했다.

☞ 음모노출 여배우 "비와 함께 하고파"

☞ 외로운 비 "아~ 난 왜 항상 이렇게…" 푸념

☞ 비 상반신 누드·치골 노출… 女관객 '황홀'

☞ 비 '지저분한(?) 머리' 못바꾸는 이유 있다?

☞ 비, 미모의 여인과 다정포즈… 대체 누구?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섹시한 그녀와 함께 하고파" 비 홀린 여배우는? •  한국스타 할리우드 진출작 '왜색' 논란 왜?
•  '할리우드 주연' 비 이번에도 일본인 역할? •  '월드스타' 비 이번엔 할리우드 주연 낙점
•  비 "아~ 하늘에 계신 어머니, 저에게 힘을…" •  美언론 "월드스타 비, K-POP 대표주자"


•  女스타들 욕설·몸싸움… 무대 뒤 훔쳐보니.. •  "으~ 속살이 왜저래?" 빅토리아 베컴의 굴욕
•  성관계·누드 유출 여배우들 자살·이혼·파혼… •  브리트니, 찢어진 망사·노브라… 핫팬츠 '훌렁'
•  브루스 윌리스 새애인은 데미 무어 동생? •  힐튼 헉! '유두노출' 들통… 동영상도 공개
•  'X등급' 장백지 누드 알고보니 더 진한 사진도(?) •  헉! '男정액'까지… 자넷 잭슨 '노골적이네'
•  쓰리썸·노팬티…브리트니 알고보니 '정신병' •  집단성교·새디즘… 헉! 실제 성행위까지?
•  "女아나운서들 성상납 통해 프로 배정" 폭로 •  정신병원행 브리트니, 파파라치와 '하룻밤?'
•  섹시스타, 연하 남배우와 휴가중 '헉! 일쳤다' •  아이 출산 여친 버리고… 톱배우 '몰래 결혼'
•  힐튼, 브리티니 전 남편과 '뜨거운 하룻밤' •  성기·음모 노출 화끈 정사신은 '에드리브?'
•  임신 여배우 무리한 누드 촬영중 '헉! 하혈' •  왕가슴 자랑 장쯔이 '갑부' 홀려 열애중!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2/18 09:31:43   수정시간 : 2020/02/07 19:03:57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