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주 "엄마라서 힘들어 눈물" 심경고백
'그놈 목소리' 캐릭터 소화 어려움 토로

관련기사

• 김남주-설경구 '컷 사인에도 오열'… 왜?
• 김남주 "엄마라서 힘들어 눈물" 심경고백
• 김남주 '오~ 노메이크업' 정말 실감나네!
• 강동원 협박전화에 설경구 '통곡'… 왜?
• 김승우·김남주 첫딸 '연예인 2세 감이네'

• 김남주 '90년대 복고여인' 변신 자청
• '아이 엄마' 김남주 5년만에 연기 복귀
• 김남주 연기복귀…설경구와 첫 부부 호흡
• "흥행보증? 설경구·송강호 보다 배용준!"
• 설경구 "난 원래 코미디 전문배우" 정말?

김남주 화보

배우 김남주가 엄마의 입장 때문에 영화 캐릭터를 소화해내는 데 어려움을 겪었다고 토로했다.

김남주는 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압구정CGV에서 있었던 영화 '그놈 목소리'(감독 박진표ㆍ제작 영화사 집) 제작보고회에서 "지난 4개월 동안 촬영하는 게 힘들었다. 현관문을 열고 집으로 와 한 아이의 엄마로 돌아오기가 쉽지 않았다. 집에서 아이를 업고 창밖을 바라보며 촬영 때문에 같이 있어주지 못하는 것도 이렇게 미안했다. 실제 아이를 유괴당한 어머니는 어떨까 하는 생각을 할 때마다 나도 모르게 눈물이 나왔다"고 말했다.

김남주는 영화 속에서 아이를 유괴당하고 철저하게 심신이 피폐하게 변해가는 어머니 오지선 역으로 등장한다. 김남주는 "처음에는 한 아이의 엄마라서 유괴당하는 부모의 심정을 잘 그려낼 것으로 생각했다. 하지만 촬영을 하다 보니 남의 일 같지 않아 감정을 자제하기 힘들었다"고 털어놨다.

영화 '그놈 목소리'는 실제 사건인 1991년 이형호 군 유괴 살해 사건을 영화화한 팩션이다. 설경구와 김남주가 아이를 잃은 부부로, 유괴범으로 강동원이 출연한다. '너는 내운명'의 박진표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오는 2월 1일 개봉된다.



김성한 기자 wing@sportshankook.co.kr

입력시간 : 2007/01/04 19:14:14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7/01/04 19:13:43   수정시간 : 2013/04/25 11:47:20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