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한용덕 감독. 스포츠코리아 제공
[스포츠한국 김성태 기자]13연패에 빠진 한화가 코칭스태프 개편에 나섰다.

한화는 6일 대전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MC와의 경기에서 2-14로 패한 후, 코칭스태프 보직 변경을 단행했다.

이날 경기를 앞두고 1군에서 빠진 장종훈 수석코치 및 김성래 타격코치는 육성군으로 갔다. 정현석 코치는 퓨처스 타격 코치, 정민태 투수코치와 박정진 불펜코치는 각각 퓨처스 투수 및 불펜 코치로 이동했다.

비어있던 1군 타격코치 자리는 정경배 코치와 이양기 코치가 선임이 됐고 투수는 김해님 코치, 불펜은 마일영 코치가 각각 자리를 채우게 됐다. 한화는 이번 코칭스태프 보직 변경으로 팀 분위기를 새롭게 다지고자 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6/06 17:47:24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