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스포츠코리아 제공
[스포츠한국 윤승재 기자] 코뼈 골절 수술로 1군 스프링캠프에서 빠진 허경민이 퓨처스 캠프에 합류한다.

허경민은 15일(토) 낮 12시 두산베어스 퓨처스 선수단과 함께 인천공항을 통해 전지훈련지인 대만 가오슝으로 출국한다.

지난달 29일에 코뼈 골절 수술을 받은 허경민은 부상에서 회복돼 대만에서 본격적인 시즌 준비에 들어간다.

대만 가오슝 리더구장에서 실시하는 퓨처스 전지훈련에는 박철우 퓨처스 감독 등 코칭스태프 10명과 선수 26명 등 총 36명이 참가한다.

이번 캠프는 2월 16일(일)부터 3월 15일(일)까지 29일간 진행되며, 선수들의 기초 체력 향상과 기술 및 전술 훈련에 집중할 계획이다. 3월 2일(월)부터는 고양 히어로즈를 비롯해 중신 브라더스, 미전 드래곤즈 등 대만 프로팀들과 총 6차례의 연습 경기를 치른다.

퓨처스 선수단은 전지훈련 일정을 모두 소화한 후 3월 16일(월) 귀국한다.

  • ⓒ두산베어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13 12:16:20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