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스포츠투아이 야구학교 제공
[스포츠한국 박대웅 기자] 야구 전문 아카데미인 스포츠투아이 야구학교가 네이버와 야구교육 콘텐츠 제휴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야구학교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야구학교의 유소년과 엘리트 선수들을 위한 야구 전문 교육 콘텐츠를 네이버에 공급할 계획이다.

야구학교 이영규 부사장은 “즐기며 배우자라는 야구학교 모토에 맞게 아빠와 즐겁게 배울 수 있는 야구 교육 콘텐츠를 새로 제작하고 있다”며 “이미 선수 생활을 하고 있는 엘리트 선수들에게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심화과정 콘텐츠도 제작에 들어갔다. 네이버 유저들에게 좋은 교육 영상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야구학교에서 유소년 교육과정을 총괄하고 있는 김광림 감독은 “대한민국 최고의 포털사이트에 우리의 교육 콘텐츠가 소개될 수 있어 영광”이라며 “유소년들이 즐겁게 배울 수 있는 교육과정으로 잘 준비해보도록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성남시 분당구에 위치한 야구학교는 2016년 11월 개교해 분당구B 리틀야구단과 성남 블루팬더스 야구단을 창단하여 운영 중이며, 김광림 감독, 마해영 감독, 정재복 코치 등 프로야구 출신 유명 코치진이 유소년, 엘리트 선수들을 지도하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14 10:48:57   수정시간 : 2019/02/14 10:50:39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