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KBO 제공
[스포츠한국 전영민 기자] KBO리그 모 구단 소속 선수들이 성폭행 혐의로 입건됐다.

인천남동경찰서는 23일 “KBO리그 구단 소속 선수 A와 B가 성폭행 혐의로 조사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인천남동경찰서 경무계는 “A와 B선수는 전날 밤 인천 남동구 베스트웨스턴 인천로얄호텔에서 한 여성을 강간한 혐의로 신고가 접수됐다”면서 “신고 접수 당시 ‘성폭행 사건’으로 접수됐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현재 수사를 진행 중이며 아직은 구체적으로 언급할 내용이 없다”고 덧붙였다.

성폭행 혐의를 받고 있는 선수들은 서울을 연고로 하는 팀으로 투수와 포수인 것으로 알려졌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23 11:01:43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