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롯데 박헌도. 스포츠코리아 제공
[스포츠한국 마산=이재현 기자]롯데가 NC와의 2017 KBO 준플레이오프 4차전 선발 라인업을 발표했다.

롯데 조원우 감독은 13일 오후 6시30분 창원 마산야구장에서 열리는 NC와의 2017 KBO 준플레이오프 4차전을 앞두고 선발 라인업을 발표했다.

당초 12일 오후에 열릴 예정이던 준플레이오프 4차전은 우천으로 인해 순연 돼 하루가 밀린 13일 같은 장소에서 열린다. 조 감독은 이날 경기를 앞두고 선발 라인업을 공개했다.

역시 가장 눈여겨 볼 점은 좌익수다. 조 감독은 지난 12일 왼쪽 내복사근 미세 파열로 잔여 시리즈 출장이 불가능한 외야수 김문호를 대신해 박헌도를 점찍었다. 수비보다는 공격에 중점을 둔 선택으로 평가된다. 지난 11일 3차전에서 대타로 나섰던 최준석은 3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한다.

테이블 세터는 전준우(중견수), 손아섭(우익수)가 변함 없이 맡는다. 중심 타선은 최준석(지명타자), 이대호(1루수), 박헌도(좌익수)가 구성하고, 그 뒤를 6번 타자 강민호(포수)가 받친다. 하위 타선은 번즈(2루수), 문규현(유격수), 신본기(3루수)가 나선다.

이날 롯데의 선발 투수는 외국인 투수 린드블럼이다. 롯데는 지난 12일 4차전이 우천 순연되자 박세웅에서 린드블럼으로 선발 투수를 교체 한 바 있다.

이전1page2page다음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0/13 17:14:53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