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삼성 라이온즈 제공
[스포츠한국 박대웅 기자] 삼성이 구자욱데이 행사를 진행한다.

삼성은 24일 대구 한화전을 '구자욱데이'로 지정했다. '구자욱데이'는 구단 최초로 진행되는 '선수의 날'이다.

먼저 이날 삼성은 구자욱의 사인회를 진행한다. 행사 당일 2시30분부터 구장 중앙매표소 옆 렌탈샵에서 선착순 100명에게 참여권을 배포한다.

특별 티셔츠도 배포한다. 3시 30분부터 중앙광장 프리마켓 부스에서 선착순 4000명에게 배포한다. 구자욱이 홍보영상에서 착용했던 티셔츠다.

이어 4시30분부터 3루 응원단상에서 구자욱의 애장품 경매를 진행한다. 구입한 애장품에는 구자욱이 친필 사인을 할 예정으로 팬들에겐 더욱 뜻 깊은 선물이 될 것으로 보인다. 판매액은 전액 기부할 예정.

이 밖에 셀카데이트도 진행한다. 블루회원에 한해 블루멤버십 앱을 통해 사전 신청을 하면 된다. 당첨된 팬은 경기 후 그라운드에서 구자욱과 셀카를 찍을 수 있다.

한편 삼성은 남은 시즌 더욱 특별한 이벤트로 팬들의 성원에 보답할 예정이다.

이전1page2page다음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6/20 09:22:04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