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롯데 싹쓸이' 올스타투표 역대 최다新




(서울=연합뉴스) 진규수 기자

프로야구가 올 시즌 순조로운 흥행 기록을 이어가는 가운데 올스타전 투표수도 집계 3주 만에 역대 최다 투표기록을 갈아치웠다.

23일 한국야구위원회(KBO)는 22일 정오를 기준으로 3주째 집계를 마감한 `2008 삼성PAVV 프로야구 올스타전' 인기투표에는 모두 71만 2천647명이 투표했다고 23일 발표했다.

이는 2005년 기록했던 역대 올스타전 최다 투표수 65만 7천820표를 뛰어넘는 것으로, 지난해 지난해 같은 기간 32만 3천195명이 투표에 참여한 데 비해 2.2배가량 늘어난 것이다.

3주 연속 최다득표를 기록한 카림 가르시아(롯데.동군)는 모두 44만 817표를 얻어 지난해 이대호(롯데)가 세운 역대 통산 최다득표(34만1천244표) 기록을 새로 썼다.

가르시아 외에도 롯데 선수들은 3주 연속으로 동군 베스트 10을 싹쓸이했다. 서군에서는 한화와 KIA가 4명씩 1위에 올라 있고 LG와 우리가 남은 2자리를 나누고 있다.

가장 치열한 접전이 펼쳐지는 포지션은 동군 유격수로 박진만(삼성)이 28만5천373표를 얻어 박기혁(30만7천350표)를 약 2만2천표 차이로 바짝 뒤쫓고 있다.

서군에서는 전준호(우리.24만2천872표)가 이용규(KIA.26만4천455표)를 넘보고 있는 외야수 마지막 한 자리에서 접전이 이어지고 있다.

올스타 투표는 7월13일(현장투표)과 7월20일(인터넷 투표) 각각 마감되며, 올스타전은 8월3일 인천 문학구장에서 열린다.

◇프로야구 올스타전 3차 집계 포지션별 1.2위(22일 정오 현재)

※숫자는 득표수

<저작권자 (C )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  [2008 프로야구 중간순위/ 22일 현재] •  '선동열표 야구' 흔들! 가을의 꿈도 사라지나
•  '추락하는 괴물' 류현진 날개는 정녕 없는가 •  가르시아 "허리통증? 그까짓거" 또 만루포
•  가르시아 "나도 만루포 사나이" 3연승 앞장 •  '괴물' 김광현 10승 선착… 조정훈 첫 완봉
•  첫 완봉승 조정훈 "체인지업 잘 통했다" •  강민호·김태완·박재홍 '하루 2방' 펑펑!


•  '롯데 싹쓸이' 올스타투표 역대 최다新 •  약물은 없다! 도핑테스트 전원 '이상무'
•  김성근 감독과 최경주의 '이심전심' •  용병도 매혹시킨 '선동열 매직 슬라이더'
•  답답한 선동열 "세대교체 타이밍 왔다" •  김동주 "나보러 왔소?"… 日구단들 다시 '눈독'
•  한국 공 왜 더 빠를까? 실밥이 착착 감겨! •  감독이 없을 때 팀 승률은?… "의외네~"
•  '볼넷 난발' 자멸 LG 마운드 미래도 어둡다 •  SUN '배영수, 더딘 회복 답답해' 실망
•  '왕년의 구원왕' 진필중, 자존심 구기고 은퇴! •  [커버 스토리] 8회 이 노래만 부르면 힘난다
•  '사그라들지 않는 야구팬 분노' 어쩌나.. •  윤길현 '빈볼' '욕설'의 이유는 무관심 도루?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6/23 11:16:35   수정시간 : 2013/04/25 11:01:05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