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사진제공, 게임메카)

 

▲ '워너비챌린지' 대표 이미지 (사진제공: 컴투스)

컴투스는 모바일 스토리 RPG ‘워너비챌린지’에서 글로벌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29일 밝혔다.

‘워너비챌린지’는 컴투스가 서비스하고 자회사 데이세븐이 개발한 스토리 RPG로, SNS 스타를 꿈꾸는 여주인공이 4명의 하우스 메이트들과 함께 미션을 수행하며 성장하는 스토리를 담고 있다. 탄탄한 스토리라인과 매력적인 캐릭터, 유명 성우진의 실감나는 대사 전달력으로 한국에서 많은 팬들을 보유하고 있으며, 그 밖에도 ‘도깨비’, ‘갓’ 등 한국의 전통 세계관과 더불어 아름다운 청춘들의 도전과 사랑 이야기가 포함돼 있어 글로벌 시장에서도 좋은 반응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컴투스는 ‘워너비챌린지’ 글로벌 서비스 시작과 함께 게임 내 콘텐츠를 한 층 더 강화하고, 서버를 확대해 전 세계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 이로써 글로벌 유저들은 영어, 중국어 등 다양한 언어로 ‘워너비챌린지’의 콘텐츠를 즐길 수 있게 됐다.

한편, 컴투스는 이번 글로벌 서비스 론칭을 기념해 신규 업데이트와 더불어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먼저, ‘워너비챌린지’에 등장하는 주요 인물들의 일상 이야기를 감상하는 브이로그 콘텐츠, ‘워너비라이브’ 은결편을 새롭게 선보이고, 미션 수행 시 한정판 영원 카드를 보상으로 제공한다.

또한 UI부분에서는 각 영원의 세부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기능을 추가하고, 스테이지 촬영 시 미션에 최적화된 영원이 자동 배치될 수 있도록 시스템을 변경하는 등 게임 전반에 걸쳐 유저 편의성을 높였다.

그 밖에 할로윈 시즌을 맞아 하우스 메이트의 색다른 모습이 담긴 이벤트 챕터도 공개됐다. 유저들은 할로윈 이벤트에 참여해 미션을 수행하고, 4인 4색의 매력이 담긴 특별 한정판 영원 카드를 받아볼 수 있다. 

글로벌 서비스 오픈 기념 업데이트 및 이벤트 관련해 보다 자세한 내용은 ‘워너비챌린지’ 공식 카페에서 확인 가능하다.
기사 제공 : 게임메카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