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이전
  • 1 /11
    신하균-여진구, 두 괴물이 만났다
  • 다음
배우 신하균, 여진구가 18일 오후 온라인으로 진행된 JTBC 새 금토드라마 '괴물'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

'괴물'은 만양에서 펼쳐지는 괴물 같은 두 남자의 이야기를 그린 심리 추적 스릴러. '연기 괴물' 신하균, 여진구를 비롯해 최대훈, 최성은, 천호진, 최진호, 길해연, 허성태, 김신록 등 연기파 배우들이 열연한다. (사진=JTBC 제공)

이혜영 기자 lhy@hankooki.com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