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이전
  • 1 /7
    제주를 뜨겁게 달군 비키니 여신들
  • 다음
머슬마니아 아이콘으로 떠오른 4명의 미녀 모델들의 미공개 표지가 공개됐다.

지난 25일에 열린 '셀러비와 함께하는 2020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에서 두각을 나타낸 정한나, 이하린, 강주연,이선이가 맥스큐 11월호 커버 촬영에서 완벽한 케미를 자랑했다.

'머슬마니아 4대 미녀의 판타지 아일랜드'라는 콘셉트로 제주에서 진행된 화보 촬영에서 이들 4인방은 환상적인 몸매와 거부할 수 없는 매력으로 '완판녀' 등극의 신호탄을 쏘아올렸다.

이번 2020 머슬마니아 하반기 대회에서 스포츠모델 여자 그랑프리와 셀러비 라이징스타상을 수상하며 2관왕에 오른 정한나를 비롯해 미즈비키니 종목 쇼트 1위를 차지한 강주연, 스포츠모델 종목 쇼트 3위에 오른 이선이는 맥스큐 표지모델과 2020년 머슬마니아를 대표하는 아이콘으로 급부상하며 팬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네명의 비키니 여신들은 ' 힘들게 준비한 머슬마니아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둬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더욱이 간절하게 원했던 맥스큐 표지모델로 선정돼 생애 잊을 수 없는 추억을 만들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사진제공=맥스큐) / 스포츠한국 속보팀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