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이전
  • 1 /3
    배우 오인혜, 자택서 심정지 상태로 발견→병원行  `호흡·맥박 돌아와`
  • 다음
배우 오인혜가 자택에서 의식을 잃은 채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졌다.

14일 인천 연수경찰서와 송도소방서에 따르면 오인혜는 이날 오전 5시무렵 인천 연수구 송도국제도시 자택에서 심정지 상태로 발견됐다.

심폐소생술(CPR) 등 응급처치를 받은 뒤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현재는 호흡과 맥박이 돌아온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오인혜는 2011년 영화 ‘우리 이웃의 범죄’로 데뷔한 후 ‘붉은 바캉스 검은 웨딩’, ‘마스터 클래스의 산책’, ‘설계’ 등에 출연했다. 김두연 기자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