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이전
  • 1 /19
    에이핑크 박초롱, 오늘은 가수 아닌 배우
  • 다음
[스포츠한국 이혜영 기자] 에이핑크 박초롱이 24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린 영화 '불량한 가족' (장재일 감독)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불량한 가족'은 바이올리니스트를 꿈꾸는 유리(박초롱 분)가 자신을 은근히 따돌리는 친구들에 의해 가게 된 폐가에서 다혜(김다예 분)의 특별한 패밀리를 만나 벌어지는 이야기다.

박원상, 박초롱(에이핑크), 김다예 등이 출연하며 오는 7월 9일 개봉한다.

이혜영 기자 lhy@hankooki.com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