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이전
  • 1 /7
    드라마 `화양연화` 배우 전소니
  • 다음
최근 종영한 tvN 토일드라마 '화양연화-삶이 꽃이 되는 순간'에 출연한 배우 전소니가 스포츠한국과의 인터뷰를 앞두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화양연화'는 아름다운 첫사랑이 지나고 모든 것이 뒤바뀐 채 다시 만난 두 사람 한재현(유지태 분)과 윤지수(이보영 분), 가장 빛나는 시절의 자신을 마주한 이들의 마지막 러브레터를 그리는 드라마다.

이혜영 기자 lhy@hankooki.com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