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이전
  • 1 /32
    범인 알려주고 시작하는 범죄 영화, `목격자`
  • 다음
[스포츠한국 김봉진 기자] 11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CGV 압구정점에서 열린 영화 '목격자'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

'목격자'는 모두가 잠든 새벽, 비명소리를 듣고 베란다로 나간 상훈(이성민)은 살인사건을 목격하게 되고 신고를 하려던 순간 손가락으로 자신의 아파트 층수를 세는 범인 태호(곽시양)와 눈을 마주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이성민 곽시양 김상호 진경 등이 출연한다. 8월 개봉 예정.

김봉진 기자 view@hankooki.com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