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이전
  • 1 /18
    한국을 찾은 `메이즈 러너` 3인방
  • 다음
[스포츠한국 장동규 기자] 11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영화 '메이즈 러너: 데스 큐어'(감독 웨스 볼) 내한 기자간담회에 참석하고 있다.

영화 '메이즈 러너: 데스 큐어'는 인류의 운명이 걸린 '위키드'의 위험한 계획에 맞서기 위해 다시 미로로 들어간 '토마스(딜런 오브라이언)'와 러너들의 마지막 생존 사투를 그린 작품이다.

딜런 오브라이언, 토마스 생스터, 카야 스코델라, 이기홍, 로사 살라자르 등이 출연한다. 오는 17일 개봉.

장동규 기자 jk31@hankooki.com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