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이전
  • 1 /19
    `양꼬치` 정상훈, 얼굴에 물올랐네~
  • 다음
[스포츠한국 이혜영 기자] 정상훈이 9일 오전 서울 메가박스 동대문점에서 열린 영화 '로마의 휴일'(감독 이덕희) 제작보고회에 참석하고 있다.

'로마의 휴일'은 현금수송 차량을 터는 데 성공한 삼총사가 로마의 휴일 나이트클럽에 숨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코미디 영화다.

임창정 공형진 정상훈 한소영 등이 출연한다. 오는 30일 개봉 예정.

이혜영 기자 lhy@hankooki.com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